컨텐츠상세보기

모든 것이 마법처럼 괜찮아질 거라고
모든 것이 마법처럼 괜찮아질 거라고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제딧
  • 출판사위즈덤하우스
  • 출판일2019-01-25
  • 등록일2019-10-14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2, 누적예약 0

책소개

그라폴리오, SNS 인기 작가 제딧의 하루에 하나씩 그림 그리기 프로젝트
365days of daydream을 책으로 만나다

반드시 찾아올 햇빛을 기다리는 이야기,
깊은 밤을 함께 지새워줄 이야기를 준비해보았습니다.
제 작은 우주로의 초대를 기꺼이 수락해주셔서 기쁩니다.
생각이 나면 들러주시고, 또 함께 대화를 나눠주세요.
저는 언제나 이곳에서 기다리겠습니다.
-작가의 말 중에서

2017년, 작가 제딧은 1년 동안 하루에 하나씩 그림을 그려 게재하는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프로젝트의 이름은 365days of daydream. ‘백일몽’이라는 말에 어울리는 환상적이고 몽환적인 그림들이 하나 둘 올라오며 그림을 기다리는 사람들도 조금씩 늘어났고, 이제는 10만 명가량의 사람들이 제딧의 그림을 기다리고 있다. 『모든 것이 마법처럼 괜찮아질 거라고』는 1년 동안 게재된 그림 중 특히 인기 있었던 그림을 비롯해 당시 게재되지 않은 새로운 일러스트까지 총 116편을 수록한 책이다. 제딧의 일러스트는 해외, 특히 유럽에도 많은 팬들이 있어 해외 출판 일러스트레이터로서도 활동하고 있으며 연재 당시부터 출간 요청이 끊이지 않고 있다. 

보는 것만으로 마음이 편안해지는, 깊은 밤에 만나는 꿈 같은 그림
어른들을 위한 그림책

제딧의 그림은 깊은 밤에 꾸는 꿈의 한 자락이나 동화 속 한 장면을 그대로 수놓은 듯한 그림이다. 땅에 떨어진 달, 하늘을 나는 고래, 요정처럼 작은 사람 등 환상적인 요소들이 자주 등장하며 그림 하나하나가 각자의 이야기를 가지고 있다. 몇 문장으로 이루어진 짧은 이야기는 긴 이야기의 한 부분인 듯, 내게 건네는 위로인 듯 마음에 스며들어 보는 이의 상상력을 편안하게 끌어낸다.
항상 환상 속의 세계만을 그리는 것은 아니다. 우리가 보내는 일상적인 생활의 한 조각들 역시 제딧의 손에서는 신비한 장면처럼 태어난다. 길가의 고양이에게 인사를 하는 순간, 골목길 모퉁이로 접어드는 순간, 강을 가로지르는 다리 위를 산책하는 순간 등 누구나 한번쯤 겪어보았을 시간들도 제딧의 그림을 통해 보면 마법 같은 한때로 보이고 우리의 일상 역시 그림을 통해 특별해진다.
365days of daydream 프로젝트는 매일매일 사람들에게 그림으로 다가가겠다는 작가의 다짐에서 시작되었다. ‘이야기를 그린다’는 자기소개처럼 작가의 일러스트는 그림 한 장에서도 숨은 이야기가 느껴진다. 차분하면서도 다채로운 색감의 아름다운 그림은 보면 볼수록 새롭게 다가오며 지친 마음을 치유해준다.
잠자기 전에 보아도 좋고, 위로를 얻고 싶거나 우울할 때, 기분이 어수선할 때 보아도 좋다. 언제 어느 때 어느 페이지를 펼쳐도 제딧의 그림과 글은 마음을 어루만져줄 것이다.

저자소개

글을 쓰고 이야기를 그리며 순간을 기록하는 일러스트레이터.
 10년간 연주한 바이올린을 손에서 놓고
 영국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했습니다.
 꾸준함의 마법을 믿고 매일매일 빠트리지 않고
 그림을 그리고 글을 씁니다.
 스쳐 지나가는 꿈과 일상에서
 아름다운 순간을 발견하는 데 몰두하고 있습니다.
 색채와 이야기를 통해 보는 이에게
 따뜻한 감정을 전달하고 싶습니다.
 따뜻한 이야기, 밤하늘의 달과 별,
 구름이 흘러가는 하늘을 지켜보는 것을 좋아합니다.

 트위터 twitter.com/9Jedit
 그라폴리오 grafolio.com/9jedit
 인스타그램 instagram.com/9jedit

목차

같이 걷고 싶습니다
작은 행복
어떤 문
나의 우주
당신의 정원
구름고래
흐린 날에 보내는 편지
첫 장
믿음
빗소리
당신의 계절
생각 낚시
침대 맡 이야기
고요한 시간
소중한 순간
따뜻한 밤
여유
양초 아이
햇살
같은 풍경
노란 종이배
달 아이
여름 모퉁이
푸르름
내일은
너의 별
초대
어떤 위로
꽃길
부르는 목소리
길잡이 별
나아가는 길
우주에서 온 편지
긴 여행
마음
희망
분홍 꿈
낯선 편지
시작점
지나쳐버린 위로
햇살의 노래
어느 그리움
달에게서 받은 답장
꿈 끝의 너
어떤 의문
고양이의 위로
함께
비밀 정원
혼자서
바다를 사랑한 별
바람에 띄워
파도
사막의 장미
비 그친 다음
인형들의 이야기
꽃다발

이유가 없어도
바다 위의 노래
별무리
날아가다
찬란한 끝
어딘가에 있을 너에게
웃음소리
빗줄기가 멎어들 때
특별한 순간
약속
산책
행복
고양이의 여행
어떤 깨달음
새싹
바람을 타고
가보지 않은 길
잊어버린 꿈
새벽
우물
하루의 끝
너에게
기다림
요정의 춤
불시착
꿈의 거리
평범한 마법
회전목마
헤어짐
영원
듣고 싶은 위로

따뜻한 약속
소원
추억
별 너머
마법
시간을 걷다
대화
음악
각자의 영화
비밀스러운 초대
너와 나의 밤
훌륭한 어른
작은 곳에도
가로등지기
봄비
마음속 아이
이별
느린 잊음
끝을 향해
가장 예쁜 것
일상을 나누다
어떤 꿈
바람
멀리 멀리
사소한 대화
마지막 정류장
종이 비행기

한줄 서평